가볍게 영화봤습니다.

도란도란이야기 2007/06/16 19:19   by 글터

오픈된 서점의 지하매장에서 보기엔 결코 짧지 않은 영화였습니다.

<<천상의 소녀>>. 텔레반 정권 하에서 한 소녀의 이야기를 다룬 이 영화는 결말을 짓지 않고 끝나는 마지막 장면으로부터 이어질 영화적  상상력 보다는 전쟁의 폐해가, 남녀차별의 사회적 불평등이 어떻게 한 소녀의 일상을 파괴해가는지를 목격해가며 가슴이 먹먹해지는 인문학적 반성의 여지가 더 커보입니다.

영화 상영을 위한 전용공간이 아닌 오픈 매장에서 다양한 연령대의 아이들이 만들어내는 소음으로 인해 다소 번잡스럽고 수선스러울 수 밖에 없었는데도, 영화에 집중하는 몇몇 사람들의 진지함이 있어서 실패라 하지 않아도 될 것 같았습니다.

영화 선택에 있어서 좀더 여러가지를 고려해야 겠다는 반성이 들기는 했지만, "가볍게 영화보기"를 이어가도 괜찮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.

비록 1시간 30분 정도 지하매장에서의 매출을 포기해야했지만, 영화 관람 후에 제값을 다 치르고도 손해봤다는 불쾌한 감정없이 자랑스럽게 책을 사가는  분들을 보면서 역시 책이있는 글터 서점의 장사수단이 대단하구나 싶었습니다. 이만하면 제법 책장사 답지요?(^.^)

함께 해주셨던 분들 모두 고맙습니다.
노근리 문학답사에서도 뵙겠습니다.

트랙백 주소 :: http://ibookm.com/trackback/38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리보니 2007/06/17 18:31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뜨거운 토욜 오후 우연히 들른 서점에서 깊은 영화 한편보고 왔습니다,
    가슴이 먹먹하고 뜨거워짐을 느끼며
    뉴스 기사를 통해보는 다툼과 부르카속에 감추어진 그네들의 삶이
    그저 상관없는 먼 남얘기로 부끄럽게도 무관심했는데
    천상의 소녀 영화를 보고 나오며
    아이를 키우는 어머니로서 여성으로서 같은 시대를 살고 있는 인간으로서
    가슴을 적시었습니다...
    좋은 영화 . 좋은 행사를 주관하시는 서점에 감사드립니다.
    다음번 놀이 행사에 아이들과 참여해 볼까 합니다.

  2. carbon12 2008/03/16 20:07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책주문해요 언니, 김혜경 빨리 보내주시고,
    혹시, 역사나 사회에 관련된 좋은 책 있음 5학년 3학년 책으로 2권씩 더 보내주세요/

    소나기 다림
    압록강은 흐른다(상,하) 다림
    하늘길 다림
    선생님의 밥그릇 다림
    푸른 연 대교출판
    구름 일과놀이
    사슴과 사냥개 창비사
    문제아 창비사
    어린이 시사 신문 청솔
    어린이 이슬람 바로 알기
    난 너보다 커, 그런데...
    계림북스쿨
    열살이에요 길벗어린이
    우리나라 좋은 동화 꿈이있는 집
    비나리 달이네 집 낮은산
    악어의 강 대교
    꽃주막 대교
    만만치 않은 놈, 이대장 도깨비
    깜장 고무신 문공사
    난 황금알을 낳을거야 문학동네
    박물관은 지겨워 비룡소